본문 바로가기

정책

韓日 의약품ㆍ의료기기 시장 동향ㆍ규제현황을 한 눈에

기사입력 : 2017-04-20 12:13|수정 : 2017-04-20 14:04
페이스북으로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로 기사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 댓글영역으로 이동

바이오스펙테이터 천승현 기자

제약바이오협회, 일본제약협회와 공동 심포지엄 개최

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일본제약협회와 오는 5월1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‘제2차 한-일 의약품 의료기기 민관 공동 심포지엄’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.

양 협회는 제약산업의 공동 발전과 의약품 규제 및 시장 정보 교류를 위해 한-일 공동세미나를 15년에 걸쳐 개최해왔다. 지난해 한국의 식약처, 일본의 후생성 및 PMDA(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)가 공동주최자로 참여하면서 의약품에 의료기기 분야를 더한 민관 공동 심포지엄으로 외연을 확대했다.

이번 심포지엄에서는 △양국 의약품 규제의 최신 동향 △약물감시 시스템의 정부·민간 현황 △양국 바이오의약품 개발 동향 및 협력 △양국 약가 시스템의 최신 동향 및 향후 방향 등이 논의된다.

행사는 오전에는 의약품과 의료기기분야의 공동세션으로, 양국 정부에서 관련 규제 현황 및 흐름에 대해 리뷰하고 오후에는 분야별로 다른 장소에서 세션이 진행된다.

의약품 분야의 정부 주도 세션에서는 양국 보건당국이 약물감시 체계 오은영 한국다이이치산쿄 PV(약물감시)팀장, 요코 하토리 일본제약협회 PMS(시판후조사) 전문가위원회 의장이 업계의 PV(약물감시) 시스템 및 정부 정책 대응에 대해 발표한다. 이후에는 민관 간 패널 토의가 이어진다.

민간 주도 세션에서는 양국의 바이오의약품과 약가체계 동향을 파악하는 자리가 마련된다. △한국의 생물의약품/바이오시밀러 동향 △일본 및 국제 생물의약품/바이오시밀러 동향 △한국의 약가체계 동향 △일본의 약가체계 동향 등이 진행된다.

의료기기분야에서는 양국의 의료기기산업협회 관계자가 각국의 의료기기 품질관리시스템과 관련법령, 의료기기통합정보시스템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.

관련기사